미디어 아트 전시 기획

“Couleur of Music”

일정 : 2020.01.10 - 03.09

문의 : 세종문화회관 미술관 (02-399-1114)

주최 : 박스넷

주관 : 글로벌교육컨텐츠

Q. 칸딘스키는 누굴까?

바실리 칸딘스키 (Wassily Kandinsky,

1866-1944)는 20세기 현대회화의 장을 연

파블로 피카소, 앙리 마티스와 함께

20세기 가장 중요한 예술가 중 하나로

불리는 화가이자 예술이론가이다.

모든 대상에서 탈피한 완벽한 ‘추상’을

정립하였다. 

Q. 도대체 ‘추상’이 뭔데?!

현대미술은 난해해!

칸딘스키에게 예술가는 본질을 찾기 위해

자신이 다루는 도구를 잘 알아야만 하는

사람들이다. 이 신념을 근거로 그가 선택한

도구는 가장 기본적인 회화의 요소인

점˙선˙면이었다. ‘피아노’나 ‘관람객’ 등

실제로 존재하는 사물의 이미지를 묘사하기

보다는 간단한 곡선과 다양한 색채의 점

혹은 커다란 면으로 표현하며 모든 대상이

화폭에서 사라지는 추상 회화로 넘어갔다. 

Q. 작품에서 멜로디가

느껴진다고?

“회화도 음악과 같은 에너지를 낼 수 있다”고

말하며 그는 화폭에 점과 선과 면으로

음악의 리듬을 표현하는 독특한 표현방식이

모든 시대의 예술을 통합할 수 있다고

생각했다. ‘음악’은 칸딘스키에게 무한한

영감을 불러 일으키는 중요한 요소였다.

자연스레 칸딘스키의 예술은 음악으로

확장되어 다양한 예술 장르의 융합으로

이어졌다.

View Point 1.

미술과 음악의 콜라보레이션 ! 음악을

미술로, 미술을 음악으로 표현한 칸딘스키. 

View Point 2.

칸딘스키에게 영감을 받은 뉴미디어아트

체험하기. 듣고, 보고, 만지고, 작품 위를 걷고!

View Point 3.

음악을 미술로 표현한 현대작가 &

그들이 그린 앨범커버아트 !  

(잔나비, 장범준, 10센치, 로꼬 등) 

글로벌교육콘텐츠 주식회사

대표 : 유유진 | 사업자등록번호 : 376-86-00274

주소 : 서울시 동작구 만양로 14길| 대표번호 : 02-816-9400

​이메일 : gecc6000@daum.net

Copyright (C) Beatzcompany 2020. All Rights Reserved. Designed by Marmilove